2024년 7월 16일(화)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어린이 재난안전체험교육 실시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가 지역사회 내 유치원과 초·중학교 대상 체험형 재난안전교육을 연중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대한적십자사는 재난안전체험관에서 무료로 VR 장비 등을 활용한 재난상황 가상체험과 위기 상황 극복을 위한 재난안전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대한적십자사 재난안전센터는 2021년도 개소 후 약 1000명이 넘는 학생들이 재난체험교육을 받았다. 특히 올해는 서울시교육청과의 협력으로 인근 초등학생 대상 재난안전체험 및 극복 프로그램 전파에 집중하고 있으며 올해 현재까지 185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대한적십자사 재난안전센터에서 재난안전체험교육에 참여한 유치원 원아들. /대학적십자사 서울지사
대한적십자사 재난안전센터에서 재난안전체험교육에 참여한 유치원 원아들. /대학적십자사 서울지사

재난안전체험교육은 약 2시간 동안 실시되며 회당 10~24명이 체험할 수 있다. ▲VR 가상재난 상황체험 ▲3D 맵핑기술 및 진동판을 활용한 지진·화재체험 ▲멀티큐브 기술 생존배낭 꾸리기 ▲완강기 비상탈출 체험 ▲재난상황별 행동요령 등이 준비됐다.

이동수 대한적십자사 재난안전센터장은 “재난은 항상 우리가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찾아오지 않는다”며 “체험으로 아이들이 경험하고 배우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상황과 연령대에 맞는 교육 프로세스를 구축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재난안전체험관은 유선 문의(02-2181-3104)를 통해 예약할 수 있으며 방문일정 협의 후 이메일로 신청서를 접수받고 있다.

조기용 더나은미래 기자 excuseme@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2호 창간 14주년 특집

지속가능한 공익 생태계와 함께 걸어온 14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