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6일(화)

금호석유화학, 이중 중대성 평가 첫 도입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 발간

금호석유화학(대표이사 백종훈)은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을 발간했다고 14일 밝혔다.

금호석유화학의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은 ▲ESG 경영 체계 ▲이중 중대성 평가 ▲2023 중대 이슈 ▲ESG Fact Book ▲연결회사 ESG 성과 ▲ESG Data Pack 순으로 구성되어 있다. 금호석유화학의 지속가능경영 전략과 목표, 주요 성과 등에 대한 내용이 담겼다.

금호석유화학이 발간한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금호석유화학

이번 보고서에는 글로벌 리포팅 이니셔티브 스탠다드(Global Reporting Initiative Standards, GRI) 2021, 유럽지속가능성공시기준(European Sustainability Reporting Standards, ESRS) 등 글로벌 지속가능경영성과 공개 가이드라인을 준용한 이중 중대성 평가가 처음 도입됐다.

이중 중대성 평가는 ESG 이슈가 기업 가치에 미치는 영향(Outside-in) 뿐만 아니라 기업이 사회와 환경에 미치는 영향(Inside-out)까지 종합적으로 분석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금호석유화학은 ▲온실가스 감축 전략 이행 ▲에너지 효율 개선 및 소비 감축 ▲지속가능한 사업 포트폴리오 강화 ▲순환경제 시스템 구축 ▲안전보건 리스크 관리 5개 중대 이슈를 산출했으며 ISSB Framework를 기반으로 각 이슈별 대응 방향과 향후 계획을 제시했다.

특히 2023년의 핵심 과제로 선정된 ‘기후변화 대응’ 부문에서 금호석유화학은 ‘2050년 탄소중립 시나리오’ 로드맵에 발맞춰 공정 개선, 무공해차 전환, 재생에너지 생산 등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또 ‘지속가능한 사업 추진’의 일환으로 환경 영향을 저감할 수 있는 NB라텍스, 재활용 스티렌(RSM)과 바이오 원료를 적용한 SSBR, 재활용 EPS 등 지속가능한 제품 확대를 위한 연구개발 현황도 함께 소개됐다.

이번 보고서가 금호석유화학 ESG 경영의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ESG위원회’의 적극적인 참여 아래 제작됐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보고서 초기 제작 단계부터 이중 중대성 평가 프로세스 검토, 5대 중대 이슈 선정 과정 전반에 걸쳐 기후변화 및 환경, 금융, 리스크 분야의 전문성을 갖춘 ESG위원회 구성원들의 의견이 반영되었으며 최종적으로 ESG위원회 승인 절차를 거쳐 보고서가 발간됐다.

또한 계열사 공통 ESG 정보 지표도 지난해 약 60개에서 올해 약 100개로 크게 확대됐다. 지난해부터 금호석유화학 지속가능경영보고서는 금호석유화학을 포함한 그룹 계열사의 세부적인 ESG 정보를 공개하며 이해관계자들에게 더욱 상세하고 투명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미래 세대에게 보다 나은 세상을 전해주기 위해 금호석유화학그룹이 앞으로 더 높은 수준의 ESG 경영을 실천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금호석유화학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은 회사 홈페이지(kkpc.com) 및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에서 열람할 수 있다.

조유현 더나은미래 기자 oil_line@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2호 창간 14주년 특집

지속가능한 공익 생태계와 함께 걸어온 14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