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2일(토)

신세계아이앤씨, 아프리카에 업사이클링 IT 기기 기부해 ‘교육격차 해소’ 나선다

신세계아이앤씨가 글로벌 청소년 디지털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아프리카 세네갈에 교육용 IT 기기로 활용할 수 있는 중고 노트북 60대와 청소년 도서 200권을 기부했다.

신세계아이앤씨는 아프리카 청소년의 IT 교육격차를 해소하고 유휴 IT 자원을 재순환해 탄소 저감에 기여하기 위해 이번 기부를 진행했다고 10일 전했다.

신세계아이앤씨가 아프리카 세네갈에 교육용 IT 기기로 활용할 수 있는 중고 노트북 60대와 청소년 도서 200권을 기부했다고 10일 전했다. /신세계아이앤씨

기부된 교육용 IT 기기는 사내에서 사용하지 않는 유휴 IT 자산 중 고사양 노트북을 선별해 저장장치 초기화·소프트웨어 재설치 등 재정비 작업을 거쳐 업사이클링 한 것이다. 이와 함께 마우스 등 IT 기자재 및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로 모은 청소년 도서도 세네갈 현지로 전달됐다. 기부 물품은 아프리카 세네갈에 위치한 현지 학교 등 교육기관에 전달해 코딩·컴퓨터 활용 등 청소년 IT 교육을 위한 인프라로 활용될 예정이다. 재외국민 자녀 등 세네갈 현지에서 한글을 교육하고 있는 한글학교에도 기부물품을 함께 전했다.

신세계아이앤씨는 기부한 노트북을 활용해 세네갈 현지 한글학교 어린이를 중심으로 원격 코딩 교육활동도 진행할 계획이다. 자사의 리테일테크 비즈니스 기반으로 직접 개발한 소프트웨어(SW) 기초교육 활동을 통해, IT 소외지역의 디지털 교육 격차를 해소하고 어린이들이 창의적인 IT 전문가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목표다.

형태준 신세계아이앤씨 대표는 “세네갈 청소년도 IT 기기를 활용한 다양한 교육 경험을 통해 대한민국의 청소년처럼 누구나 디지털 전문가의 꿈을 키워 나갈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신세계아이앤씨 임직원들이 글로벌 나눔 활동의 첫발을 뗐다”며 “글로벌 IT 소외 지역 청소년의 디지털 교육 격차를 해소함과 동시에 IT자원 업사이클링으로 환경 측면으로도 가치 있는 활동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규리 더나은미래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2호 2024.5.21.

지속가능한 공익 생태계와 함께 걸어온 14년 [창간14주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