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3일(토)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항봉사회 신규 결성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는 서울 구로구 항동 주민센터에서 항적십자봉사회를 신규 결성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신규 봉사회 결성은 서울 구로구와 항동 주민센터의 지원을 통해 이뤄졌다.

항적십자봉사회는 전인숙 회장을 비롯한 10명의 회원들이 복지 사각지대 취약계층 발굴과 구호품 전달 등, 취약계층을 위해 체계적인 봉사·구호활동 시스템을 전달한다.

항적십자봉사회 결성식에서 문헌일 구청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

항적십자봉사회 결성식에는 문헌일 구로구청장과 이인영 국회의원, 권영규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회장, 박선주 여성봉사특별자문위원장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전인숙 서울 항적십자봉사회장은 ”오직 사랑과 봉사 한마음으로 모여준 적십자봉사원들께 감사하다“며, ”구로구 이곳저곳을 직접 찾아다니며 이웃들과 지역사회에 선한영향력을 전파하겠다“고 전했다.

김규리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1호 2024.3.19.

저출생은 '우리 아이가 행복하지 않다'는 마지막 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