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2일(금)

카페봄봄, 자립준비청년 홀로서기 지원 위해 3000만원 전달

카페봄봄이 자립준비청년들의 홀로서기 지원을 위해 성금 3천만 원을 기탁했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4일 카페봄봄이 성금 3천만 원을 기부하며 ‘희망2024나눔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좌측부터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주현 처장, 카페봄봄 박하경 이사, 서귀용 대구시 청소년과장, 지현주 대구광역시자립통합지원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구시 동인청사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카페봄봄 박하경 이사, 대구시 서귀용 청소년과장,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주현 사무처장, 대구YWCA 대구광역시자립통합지원센터 지현주 센터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승은 대표가 운영하는 카페봄봄은 대구에서 시작해 현재 전국 500개 이상의 매장을 보유한 카페프랜차이즈 기업으로 2002년부터 대구지역 자립준비청년을 위한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자립준비청년은 아동양육시설, 공동생활가정, 가정위탁 등의 보호를 받다가 만 18세 이후 보호가 종료돼 홀로서기에 나서는 청년을 말한다.

이날 기탁된 성금 3천만 원은 올 한해 대구YWCA 대구광역시 자립통합지원센터‧자립지원전담기관에서 관리하는 대구시 자립준비청년들의 홀로서기 지원에 쓰일 계획이다.

강주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자립준비청년들이 내딛는 사회 첫걸음에 카페봄봄의 든든한 지원이 있어 힘찬 새출발이 될 수 있을 것 같다”며 “따뜻한 관심과 지속적인 지원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김규리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1호 2024.3.19.

저출생은 '우리 아이가 행복하지 않다'는 마지막 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