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19일(일)

노랑통닭, 상생경영 실천…매장 리뉴얼 비용 지원

치킨 프랜차이즈 노랑통닭은 올해 환경 개선이 필요하거나 자발적으로 리뉴얼을 요청한 가맹점 지원에 약 3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고 23일 밝혔다.

이관형 노랑푸드 대표이사. /노랑통닭

장기 운영 매장을 대상으로 약 2000만원의 리뉴얼 비용을 지원하며, 간판 변경을 원하는 가맹점에는 최대 200만원의 교체 비용을 지원한다.

노랑통닭은 기존 리뉴얼 기준에 부합하는 가맹점뿐만 아니라 자발적으로 리뉴얼을 요청한 매장에도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노랑통닭 관계자는 “통상적으로 프랜차이즈 업계에서는 매장 오픈 후 일정한 시기가 흐르거나 노후화된 매장을 대상으로 일부 비용을 지원해 리뉴얼을 진행하고, 가맹점이 직접 리뉴얼을 요청하는 경우 비용 부담을 지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 회사는 지난해에도 전국 5개 가맹점의 리뉴얼 비용 약 2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79개 가맹점의 전면 간판 및 실사 비용을 지원하며 가맹점주들의 매장 리뉴얼 비용 부담을 덜었다.

김규리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1호 2024.3.19.

저출생은 '우리 아이가 행복하지 않다'는 마지막 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