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9일(금)

대한적십자사, 지역난방 중단 사태에 ‘긴급구호세트’ 전달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는 온수 공급 중단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서울 양천구 신정동 일대 주민들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가 지난 17일 온수 공급 중단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서울 양천구 신정도 일대 이재민 지원을 위해 긴급구호세트를 전달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

지난 17일 적십자사 서울지사는 서울 신정3동 주민센터에 긴급 구호품 50세트를 전달했다.

긴급 구호품에는 담요와 운동복을 비롯한 수건·칫솔·내의·양말 등 생활용품과 함께 즉석밥, 통조림 등 간편식으로 구성된 비상식량 세트도 포함됐다.

적십자사 서울지사는 복구 상황을 모니터링하며, 행정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이재민 구호 활동과 구호 대응 인력 지원을 위해 대비 중이다.

대한적십자사는 행정안전부가 지정한 재해구호 전문인력 양성교육 기관으로, 재난 발생 시 신속한 이재민 구호 활동을 전개할 뿐만 아니라 재해 복구 활동을 위한 봉사원 양성과 전문 교육을 병행하고 있다.

김규리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2호 창간 14주년 특집

지속가능한 공익 생태계와 함께 걸어온 14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