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6일(화)

특허청, 국민 아이디어 활용해 친환경 제품 개발한다

특허청이 기후변화에 전략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민의 아이디어를 활용한 중소기업 친환경 제품혁신 지원에 나선다.

특허청은 ‘탄소중립분야 아이디어 거래·사업화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특허청이 ‘탄소중립분야 아이디어 거래·사업화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 /특허청

올해 처음 도입된 이번 사업은 기업의 친환경 과제에 대한 국민 아이디어를 발굴한 뒤 제품 형태로 고도화하는 개방형 제품혁신 프로그램이다.

이번 사업은 ▲국민이 제안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활용해 중소기업의 탄소중립 제품개발을 지원하는 ‘국민참여 제품혁신형’ ▲대·중견기업의 탄소중립분야 문제를 국민과 스타트업·중소기업이 함께 해결하는 ‘민간 수요기반형’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국민참여 제품혁신형’ 모집 대상은 탄소중립 분야 기술 문제해결·제품혁신 수요가 있는 중소기업으로,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이달 15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아이디어로’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민간 수요기반형’에서는 코엑스와 협력해 글로벌 수준의 탄소 배출 제로 전시회 개최를 위한 친환경 부스 및 제품 개발에 참여할 스타트업·중소기업을 모집할 예정으로, 상세 내용은 별도 공고 후 22일부터 ‘아이디어로’를 통해 접수할 예정이다.

특허청 목성호 산업재산정책국장은 “탄소무역장벽, 글로벌 저탄소 공급망 대응을 위해 중소기업도 탄소중립 제품혁신과 특허전략 확보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면서 “국민의 아이디어가 중소기업 제품혁신의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규리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2호 창간 14주년 특집

지속가능한 공익 생태계와 함께 걸어온 14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