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3일(화)

유한양행, 바자회 수익금 3900만원 장애인 복지 위해 기부

유한양행이 ‘2023 유한 바자회’ 수익금 3900만 원을 굿윌스토어에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2023년 유한 바자회’ 수익금 전달식 현장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유한양행

유한양행 본사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굿윌스토어 한상욱 본부장과 강욱신 밀알강서점 원장, 유한양행 ESG경영실장 김재훈 전무 등이 참석했다. 전달한 기부금은 장애인 복지 증진을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유한양행은 작년 12월 말 굿윌스토어와 협력해 자원 재사용을 통한 환경보호와 장애인 복지 증진을 위한 바자회를 본사와 공장, 연구소에서 진행했다.

바자회에서는 임직원이 기부한 의류, 생활용품, 잡화 등과 함께 임직원이 재능을 활용해 직접 만든 물품도 판매돼 큰 호응을 얻었다.

유한양행은 바자회뿐만 아니라 굿윌스토어와 함께 ‘지구를 위한 옷장 정리’ 캠페인 또한 진행하고 있다.

‘지구를 위한 옷장 정리’ 캠페인은 임직원들이 평소 입지 않는 의류나 사용하지 않는 중고 물품을 기부하는 친환경 활동으로 2022년부터 2년간 700여 명이 참여해 총 3만 3천여 점의 물품을 기부했다.

유한양행은 앞으로도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친환경 활동과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실시해 환경보호와 지역 사회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규리 기자 kyurious@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1호 2024.3.19.

저출생은 '우리 아이가 행복하지 않다'는 마지막 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