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8일(화)

임팩트 비즈니스 정보 한곳에 모았다… ‘임팩트서클’ 정식 출시

국내 소셜벤처 전문 액셀러레이터 임팩트스퀘어는 오는 15일 임팩트 비즈니스 통합 플랫폼 ‘임팩트서클(Impact Circle)’ 서비스를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임팩트서클은 창업가 대상의 온라인 플랫폼으로, ‘더 나은 세상을 위한 임팩트를 꿈꾸는 사람들의 모임’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사업에 타격을 입은 스타트업, 사회적기업, 소셜벤처에 양질의 비즈니스 강의 콘텐츠와 폭넓은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취지다.

임팩트 비즈니스를 지향하는 기업 대표, 임직원, 투자자, 중간지원조직 종사자 등 다양한 이해 관계자들은 ▲온라인 강의 ▲커뮤니티 서비스 ▲사업 가이드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임팩트서클 가입 시 사전 진단을 받은 이용자들은 사업 단계와 유관 키워드에 따라 최적화된 강의 콘텐츠, 정부·민간 지원 사업 정보를 맞춤형으로 받는다. 또 사전 진단 데이터를 바탕으로 비슷한 성장 단계에 있는 업계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다.

임팩트스퀘어는 오는 15일 임팩트 비즈니스 통합 플랫폼 '임팩트서클(Impact Circle)' 서비스를 정식 출시한다. /임팩트스퀘어
임팩트스퀘어는 오는 15일 임팩트 비즈니스 통합 플랫폼 ‘임팩트서클(Impact Circle)’ 서비스를 정식 출시한다. /임팩트스퀘어

임팩트스퀘어는 지난 7월 임팩트서클 베타 서비스를 우선으로 선보인 바 있다. 약 2개월 만에 1788명이 베타 서비스에 유입됐다. 베타 서비스에 참여한 한 사회적 기업 대표는 ‘공감대 형성’을 장점으로 꼽았다. 그는 “직원들과는 쉽게 나눌 수 없는 고민이나 질문을 비슷한 상황에 놓인 대표들에게 편하게 털어놓을 수 있어 좋았다”고 평했다. 중간지원조직에 종사하는 또 다른 이용자는 “창업을 시작하는 청년들에게 임팩트 비즈니스를 쉽게 알리는 솔루션을 찾았다”며 서비스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임팩트스퀘어는 “베타 서비스에 참여한 임팩트 비즈니스 생태계 관계자들은 호평과 함께 다양한 피드백을 줬다”며 “베타 테스트 이용자 리뷰를 바탕으로 꾸준히 서비스 고도화 작업을 진행했다”고 했다.

한편, 이번 플랫폼은 구글에서 자선활동과 사회혁신을 담당하는 ‘구글닷오알지(Google.org)’가 지원하고, 영국의 글로벌 사회적기업 지원기관 ‘유스비즈니스인터내셔널(YBI)’이 주관하는 ‘코로나19 극복 재도약 프로그램(COVID-19 Recovery Programme)’의 일환으로 개발됐다. ‘코로나19 극복 재도약 프로그램’은 구글닷오알지가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기업가의 회복과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총 32개국을 대상으로 진행 중인 사업이다. 임팩트스퀘어는 지난해 4월 구글닷오알지의 한국 파트너사로 선정돼 취약한 사회적기업에 필요한 밀착 지원을 펼치고 있다.<관련기사 구글닷오알지, 국내 사회적기업 지원 사업에 25억원 투입>

김수연 기자 yeon@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2호 2024.5.21.

지속가능한 공익 생태계와 함께 걸어온 14년 [창간14주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