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3일(토)

뉴질랜드, 재생에너지 100% 전환 국가에 도전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블랙록
약 1조6000억원 규모
‘뉴질랜드 넷제로 펀드’ 출범

뉴질랜드가 2030년까지 재생에너지 사용률을 100%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블랙록과 함께 20억 뉴질랜드달러(약 1조6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하고, 이를 마중물 삼아 추가 투자를 이끌어낸다는 계획이다.

8일(현지 시각) AP통신에 따르면, 크리스 힙킨스 뉴질랜드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뉴질랜드 넷제로 펀드’ 출범 계획을 발표하면서 “이번 투자가 청정에너지 분야의 기술 판도를 바꾸고 경제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가져올 것”이라며 “넷제로 펀드를 통해 뉴질랜드가 재생에너지 기술의 허브로 거듭날 수 있다”고 말했다.

8일(현지 시각) 크리스 힙킨스 뉴질랜드 총리가 재생에너지 100% 전환을 목표로 하는 '뉴질랜드 넷제로 펀드' 출범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8일(현지 시각) 크리스 힙킨스 뉴질랜드 총리가 재생에너지 100% 전환을 목표로 하는 ‘뉴질랜드 넷제로 펀드’ 출범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뉴질랜드 넷제로 펀드는 풍력·태양광, 에너지저장장치(ESS), 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산업에 집중 투자된다. 현재 뉴질랜드의 재생에너지 사용률은 83% 수준이다.

이날 블랙록 CEO인 래리 핑크도 소셜미디어를 통해 넷제로 펀드에 투자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그는 “재생에너지 사용률을 100%까지 높이려면 총 420억 뉴질랜드달러(약 33조6000억원) 규모의 투자가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번 투자는 블랙록이 단일 국가에 탄소중립을 목적으로 한 투자 중 최대 규모”라고 설명했다.

메간 우즈 뉴질랜드 에너지부 장관은 “넷제로 펀드를 통해 뉴질랜드 내 청정에너지 기업들이 성장하고 이에 따라 일자리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며 “뉴질랜드는 재생에너지 사용률 100%를 달성하는 세계 최초의 국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백승훈 기자 pojack@chosun.com

관련 기사

Copyrights ⓒ 더나은미래 & futurechosun.com

전체 댓글

제261호 2024.3.19.

저출생은 '우리 아이가 행복하지 않다'는 마지막 경고